검색

경기도, 코로나 시대에 맞춰 국제교류도 온라인으로

가 -가 +

장경진 기자
기사입력 2020-12-02

 

경기도는 코로나19의 확산 속에서도 해외교류지역과 화상회의를 개최하고 경기도 이(e)-뉴스레터를 발송하는 등 온라인을 통한 비대면 국제교류를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다고 2일 밝혔다.

 

도는 1일 ‘제1회 경기-중국 산둥성 우호협력 연석회의’를 화상으로 개최했다. 경기도 외교통상과와 중국 산둥성 외사판공실이 공동 주재한 회의에는 외교통상과, 경기도농업기술원, 경기연구원, 경기복지재단, 산둥성 외사판공실, 산둥성사회과학원 등 16개 기관 및 부서가 참석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연석회의 지속 격년 개최 ▲2020~2021년 농업학술교류(과수, 버섯 등) 추진 ▲2021년 학술 및 복지 포럼 공동 개최 협의 ▲관광 홍보 마케팅 공동 추진 등 9개 분야에서 협력을 한층 활성화하기로 합의했다.

 

앞서 도는 지난 4일 일본 가나가와현 및 중국 충칭시, 10월 13일 중국 지린성, 9월 21일 중국 허베이성 정부 관계자와 온라인 화상회의를 진행해 교류협력사업 성과를 점검하고 코로나 이후 국제교류 로드맵을 제시했다.

 

이를 통해 ▲도-중국 지방정부(허베이성, 충칭시) 교류협력회의 정기개최 합의 ▲도-충칭시 간 우호협력 체결 추진 합의 ▲중국 지방정부 ‘2021년 허베이성 관광산업발전대회’, ‘2021 중국(충칭) 국제 스마트산업’ 박람회에 도 참가 초청 ▲2020년 미추진한 ‘도-일본 가나가와현 자매결연 30주년 기념행사’ 2021년 순연 추진 합의 등 코로나 이후 교류사업에 대해 내실 있는 의견 교환을 진행했다.

 

뿐만 아니라 경기도는 상·하반기 연 2회 이(e)-뉴스레터 발송을 통한 비대면‧온라인 국제교류를 이어나가고 있다. 뉴스레터는 코로나19에 대한 지방정부 차원의 대응 방안, 지역화폐 사업, 기본소득 정책 등을 주요 기사로 담았으며, 영어‧중국어‧일본어 3개 언어로 제작돼 자매결연 및 우호협력 지역 등 43개 지방정부에 발송됐다. 또한 세계지방정부연합(UCLG) 아태지역 뉴스레터를 통해 아태지역 22개국 150여개 지방정부 및 지방정부 연합에 주요 도정을 홍보함으로써 코로나 이후 시대에 대비한 상호간 정보 교류를 이어나갔다.

 

정도영 경기도 경제기획관은 “도는 코로나19로 인한 국제 이동 제한 속에서도 해외교류지역과 오랜 기간 공고히 한 연대를 바탕으로 지역민 복지증진에 유익한 사업을 이어갈 수 있도록 온라인 연락 창구를 열어 놓고 있다”며 “또 e-뉴스레터를 통해 도의 기본소득 및 지역화폐 등 주요도정을 홍보해 경기도의 글로벌 이미지 제고에 적극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김포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