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포시, 전국 지자체중 종합경쟁력 상위 6위 선정

한국지방자치경쟁력지수 조사 결과 종합경쟁력 대폭 상승

가 -가 +

장경진 기자
기사입력 2020-11-26

▲ 한강신도시 전경     ©김포시

 

김포시(시장 정하영)가 전국 226개(세종시, 제주도 제외)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한 ‘한국지방자치경쟁력지수’ 평가에서 종합경쟁력 6위의 지자체로 선정됐다. 지난 해 10위에서 6위로 급상승한 것이다.

 

한국지방자치경쟁력지수(KLCI, Korea Local-autonomy Competitiveness Indices)는 지방자치단체의 경쟁력에 대한 정확한 측정 등을 위해 개발돼 (사)한국공공자치연구원이 1996년 이후 매년 전국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실시하고 있다.

 

평가결과는 지방자치단체의 정책수립 자료, 기업체의 투자ㆍ입지계획수립 기초자료 등 지방경쟁력 이해의 기초자료로 활용된다.

 

KLCI의 지표 체계는 경영자원, 경영활동, 경영성과의 3개 부문으로 인적자원, 도시인프라, 산업기반, 지방재정, 생활환경, 지역경제, 교육문화, 공공안전 등 총 80개 지표로 구성돼 있다.

 

시는 종합평점 1,000점 만점에 636.99점을 받아 전국 기초지자체 평균점수인 478.53점을 훨씬 상회하는 점수를 받았다.

 

특히 경영활동부문과 경영성과부문 경쟁력에서는 전국 4위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영활동부문 지표에는 ▲공공행정 ▲지방재정 ▲생활환경 ▲지역경제가, 경영성과부문 지표에는 ▲인구활력 ▲보건복지 ▲교육문화 ▲공공안전 등이 있다.

 

올해 김포시는 시 최초로 광역기관인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을 유치하고 20여 년만에 풍무동 원도심 주민들의 숙원이었던 도축장 이전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는 등 시민숙원사업을 해결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와 함께 시민들의 최대 불편사항인 교통 분야에서 마을버스 공영제 실시와 경기도 공공버스 개통, 이음택시 운영, 공유전기자전거 운행, 전 시민 자전거 단체 보험 개시 등 혁신적인 교통정책을 실시한 것도 좋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전국 최초로 모든 가정을 대상으로 2개월분의 상하수도 요금을 감면하고 공영주차장 이용요금 감면, 김포골드밸리 소재 업체를 대상으로 한 폐수처리시설 사용료 감면 등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선제적으로 생활안정지원책을 실시하는 등자치경쟁력의 기본을 착실히 갖추고 있다는 평가를 받았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시 경쟁력이 지속 성장해 온 것은 변화와 혁신을 두려워하지 않는 공직자와 시정을 지지해준 49만 시민들 덕분”이라며 “2021년에도 지역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다각적인 혁신정책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시는 이번 결과가 기업의 투자계획 수립자료로 활용되는 만큼 시의 각종 개발사업과 투자유치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김포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