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골드라인 파업에도 열차 정상운행…관제업무 100% 유지"

가 -가 +

윤재현 기자
기사입력 2020-10-19

 

김포시가 도시철도 김포골드라인의 파업에도 불구하고 출퇴근 등 이용객의 출퇴근 혼란은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앞서 민주노총 김포도시철도지부는 김포골드라인운영()와의 임금협상 결렬을 이유로 20일부터 파업에 돌입하기로 했다.

 

하지만 김포골드라인은 노동조합 및 노동관계조정법에 의거 쟁의행위 중에도 약 70%의 업무가 필수적으로 유지되는 필수공익사업장이다.

 

또한 완전자동무인운전 시스템으로 열차가 운행 될뿐더러 열차운행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관제업무는 100% 유지 돼 파업 중에도 정상운행이 가능하다.

 

시는 열차안전원 일부의 파업참여에 대해선 역사내 안전원 배치 등을 통해 비상시 대책을 수립해 안전사고에 대비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파업이 장기화 되지 않도록 운영자인 서울교통공사(자회사 김포골드라인운영())에 협상타결 및 중재 조치의 조속한 시행을 요구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김포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