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주영 의원, 사랑의장기기증운동본부 홍보대사 위촉

가 -가 +

윤재현 기자
기사입력 2020-07-16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김주영 의원(더불어민주당, 김포시갑)16일 사랑의장기기증운동본부(이사장 박진탁) 본부 회의실에서 홍보대사 위촉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김주영 의원은 지난 2011년 전국전력노조위원장(한국전력)을 역임할 당시 사랑의장기기증운동본부와 처음 인연을 맺게 되었다. 김 의원은 공기업 최초로 노동조합의 사회적 책임(USR: Union Social Responsibility) 헌장을 선포하며 장기기증 희망등록에 참여한 바 있다.

 

또한, 노조위원장으로서 생명나눔 캠페인을 적극적으로 지원해 당시 전체 임직원의 42.2%8,138명이 각막기증 서약을 하는 신기록을 달성했다. 이는 국내기업 중 가장 높은 장기기증 희망등록률을 기록한 것으로 아직까지 그 기록이 깨지지 않고 있다고 사랑의장기기증운동본부는 밝혔다.

 

김 의원은 16일 오전 9, 사랑의 장기기증 홍보대사 위촉식에서 박진탁 이사장으로부터 위촉패를 전달받고 국내 장기부전 환자들이 하루에도 7.5명씩 장기이식을 기다리다 생명을 잃는다는 소식을 접한 적이 있다장기기증 문화가 활성화되어 환자들이 하루속히 건강을 되찾고, 장기를 기증하신 분들이 더욱 존경받을 수 있도록 생명을 나누는 일에 지속해서 관심을 기울이겠다고는 소감을 전했다.

 

박진탁 이사장은 오래전 우리 본부와 인연을 맺어 지금까지 생명나눔에 대한 깊은 애정과 관심을 보내주신 김 의원께 다시 한번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김주영 의원의 홍보대사 활동을 통해 21대 국회에도 생명나눔의 뜻을 확산해 국내 장기기증 활성화를 꼭 이룰 수 있기를 기대해본다고고 말했다.

 

한편, 21대 국회의원 300명 중 장기기증 희망등록자는 64명으로 21%의 등록률을 보여 국내 평균 희망등록률 3%보다 7배가량 높은 수준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김포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