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포시자원화센터, 상반기 다이옥신 측정 결과 매우안전

가 -가 +

박현태 기자
기사입력 2020-07-01

 

▲ 김포시자원화센터 전경

 

김포시시설관리공단(이사장 차동국)은 마산동에 위치한 김포시자원화센터(소각장)가 상반기 다이옥신 측정결과 다이옥신 성분이 거의 검출되지 않아 매우 안전하다는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지난 1월 자원화센터는 환경부로부터 통합 환경허가를 취득하면서 강화된 다이옥신 측정주기를 적용받아 올해부터는 상·하반기 연 2회 실시하게 됐으며, 공단은 소각장의 다이옥신 농도를 지난 5월 15일 공인기관인 한국산업기술시험원에 자원화센터 1호기와 2호기의 다이옥신 측정 분석을 완료했다.

 

이번에 다이옥신을 측정 분석한 결과 1호기는 0.000ng-TEQ/Sm3, 2호기는 0.003ng-TEQ/Sm3으로 나타나 법적 배출허용 기준치 5ng-TEQ/Sm3에 훨씬 못 미치는 수준으로 나타나 매우 안전한 것으로 확인됐다.

 

차동국 이사장은 “현재 다이옥신 및 환경오염물질을 제거하는 대기 방지시설 운영기술을 더욱 축적해 다이옥신이 발생되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앞으로도 깨끗한 환경을 보전하기 위해 시민들께서 생활쓰레기 배출 시 분리를 철저히 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김포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