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포시의회 제201회 정례회 마무리

2019 회계연도 결산·예비비 지출 승인의 건 및 조례안 등 처리

가 -가 +

윤재현 기자
기사입력 2020-06-14


김포시의회(의장 신명순, 이하 시의회)12일 제201회 정례회 제2차 본회의를 열고 지난 12일간의 의사일정을 마무리했다.

 

2차 본회의에서는 홍원길, 김종혁, 김계순, 배강민 의원의 5분자유발언에 이어 조례안 17(의원발의 5, 시장제출 12) 2차 수시분 공유재산 관리계획안 4기타안 22019 회계연도 일반 및 특별회계 결산 및 예비비 지출 승인안에 대한 심사보고와 의결을 진행했다.

 

먼저 조례안 및 일반안건 심사결과 김포시 장애인 평생교육 지원에 관한 조례안등 조례안 17건은 원안가결, ‘고촌근린공원 10호 부지 매입등 제2차 수시분 공유재산 관리계획안 4, 기타안 2건도 원안대로 의결했다.

 

이어서 2019 회계연도 결산및 예비비 지출 승인의 건은 4~9일까지 소관 상임위에서 심사를 진행하고, 10~11일까지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원장 최명진)의 심사를 진행한 결과 2개 안건 모두 원안가결하고, 상임위 및 예결위에서 지적한 문제점은 개선하도록 집행기관에 주문했다.

 

최명진 예결위원장은 결산 승인안 심사보고에서 예산현액과 실제 수납액이 일치하는 세입추계 세입분야 조직확대 개편 사업수요 현황 및 실태 파악 철저로 불용액 발생 방지 시 산하 공단,재단은 결산서 작성 시 지출결산내역 상세히 작성 현장과 행정수요에 맞는 실질적인 성과보고서 지표 마련 등을 집행기관에 주문했다.

 

또한 최 위원장은 코로나-19로 불용이 예상되는 행사성 예산 등은 추경을 통해 시급한 사업에 신속하게 투입하고, 장기적으로는 향후 세입과 세출의 불균형으로 인한 재정위기가 발생하지 않도록 능동적인 대응을 주문했다.

 

신명순 의장은 이번 결산 승인안 심사에서 여러 의원님들이 주문한 요구사항들을 잘 검토해 시민에게 편익으로 돌아갈 수 있는 예산운용을 해달라집행기관에 당부했다.

 

한편, 시의회는 630일 제202회 임시회를 열고 하반기를 이끌어 갈 의장단 및 상임위원장을 선출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김포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